신경민 "전재국, 천문학적 액수 명화 수장고 보유"

by 정보관리자 posted Jun 20, 2013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ESC닫기

+ - Up Down Comment Print
Extra Form

신경민.jpg


(서울=연합뉴스) 송수경 기자 = 전두환 전 대통령의 장남 재국 씨가 천문학적 액수에 해당하는 명화를 보관한 수장고를 보유하고 있다는 의혹이 20일 제기됐다.

민주당 신경민 의원은 이날 국회 법제사법위원회 전체회의에 출석, "미술계 쪽 상당히 많은 사람들 사이에서 돌아다니는 첩보"라며 "(경기도) 오산 근처에 천문학적인 엄청난 규모의, 국내외 화가들이 그린 명화들이 있는 (재국씨의) 수장고가 있다고 한다"고 주장했다. 

신 의원은 "이 중에는 명화들도 포함돼 있다고 한다"고 덧붙였다.


신경민2.jpg


그는 이어 "1990년대부터 재국 씨의 대리인을 행사해온 한모, 전모란 사람이 화랑을 돌아다니며 명화 컬렉션을 했다는 얘기가 미술계에서는 오래전부터 굉장히 파다하다"고 말했다. 

이에 대해 황교안 법무장관은 "처음 듣는 얘기"라며 "검찰 집행팀에서 그러한 부분도 살펴보겠다"고 밝혔다.

연합뉴스 hanksong@yna.co.kr


Articles

나눔글꼴 설치 안내


이 PC에는 나눔글꼴이 설치되어 있지 않습니다.

이 사이트를 나눔글꼴로 보기 위해서는
나눔글꼴을 설치해야 합니다.

설치 취소

Designed by sketchbooks.co.kr / sketchbook5 board skin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