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 - Up Down Comment Print Files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 - Up Down Comment Print Files
Extra Form
출처 연합뉴스
눈물 닦는 채동욱 총장 (서울=연합뉴스) 박동주 기자 = 박근혜 정부 첫 검찰총장인 채동욱 총장이 30일 오전 서울 서초구 서초동 대검찰청 별관에서 열린 퇴임식에서 동영상 시청 중 눈물을 닦고 있다. 2013.9.30 pdj6635@yna.co.kr

"강력한 법적 조치" 언급…시민단체 임모씨 고발 사건 '변수' 

TV조선, 임씨 가정부 인터뷰…"채 총장 아들 맞다" 의혹 거듭 제기 

(서울=연합뉴스) 박대한 기자 = 채동욱 검찰총장이 30일 자신의 '혼외아들 의혹'을 제기한 조선일보를 상대로 낸 정정보도 청구소송을 취하했다.

장기간의 법정공방 과정에서 가족이 겪어야 할 '고통과 피해를 우려해서'라는 설명을 내놓았다.

의혹의 진위를 밝히기 위한 유전자 검사와 그 결과에 따른 강력한 법적 조치도 언급했다.

그러나 '내연녀'로 지목된 임모씨가 종적을 감춘 상황에서 과연 유전자 검사가 실시될 수 있을지는 미지수다.

채 총장의 '혼외아들 의혹'이 규명되지 않은 채 '의혹'이 그대로 '사실'로 굳어져 국민들의 뇌리에 남겨질 수 있다는 우려도 나온다.

채 총장이 소 취하 이유로 밝힌 것은 '가족'의 존재다.

인사하는 채동욱 총장 (서울=연합뉴스) 박동주 기자 = 박근혜 정부 첫 검찰총장인 채동욱 총장이 30일 오전 서울 서초구 서초동 대검찰청 별관에서 열린 퇴임식에서 직원들에게 인사를 하고 있다. 2013.9.30 pdj6635@yna.co.kr

이날 퇴임식을 통해 채 총장은 검찰총수직에서 공식적으로 물러났다.

"사인이 된 입장에서 무엇보다도 소중한 것은 장기간의 소송과정에서 초래될 고통과 피해로부터 가정을 지키는 것"이라고 채 총장은 설명했다.

정정보도 소송의 경우 '혼외아들 의혹' 자체를 정면으로 다루는 내용이 아니기 때문에 결론 도출에 시일이 많이 소요될 가능성을 배제할 수 없다.

채 총장과 조선일보가 혼외아들의 진위를 놓고 각자의 주장을 입증하는 과정이 수개월 간 언론을 통해 여과없이 중계되면 가족들이 2차, 3차 고통을 받을 수 밖에 없다.

퇴임식을 거쳐 자연인이 됐지만 전직 검찰조직의 총수가 사생활로 인해 언론에 등장할 경우 검찰 조직의 사기에 미치는 영향도 적지 않다.

의혹을 풀기 위해서는 유전자 검사가 필수적이지만 소송 과정에서 이를 강제할 방법이 마땅치 않다는 점도 고려한 것으로 보인다.

채 총장은 "진실규명을 위해 꼭 필요한 유전자 검사를 신속히 성사시키기 위해 최선을 노력을 다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검사 결과가 나오는대로 보다 강력한 법적 조치들을 취해 진실과 책임을 규명하겠다고도 밝혔다.

그러나 채 총장의 입장이 전해진 이날 오후 조선일보가 설립한 종합편성채널인 TV조선은 임씨 집에서 보모 겸 가정부로 일한 이모씨와의 인터뷰를 통해 임씨 아들의 아버지가 채 총장이라고 재차 의혹을 제기했다.

꽃다발 받는 채동욱 검찰총장 (서울=연합뉴스) 박동주 기자 = 채동욱 검찰총장이 30일 오전 서울 서초구 대검청사 별관에서 열린 퇴임식을 마치고 꽃다발을 받고 있다. 2013.9.30 pdj6635@yna.co.kr

이씨는 임씨 집을 채 총장이 수시로 찾았으며 채 총장과 임씨, 임씨의 아들이 함께 외출을 하거나 여행을 다녀온 적도 있다고 주장했다. 이씨는 지난 5월 임씨가 갑자기 채 전 총장과 관련된 모든 사실을 거론하지 말라며 위협했고 결국 비밀 유지 각서까지 썼다고 말했다.

이와 관련해 채 총장은 "가정부 인터뷰 내용은 전혀 사실무근"이라며 "TV조선은 사실무근의 전문 진술들을 동원해 더이상 의혹이 진실인 것처럼 포장해 호도하지 말라"는 입장을 법률대리인을 통해 전했다.

채 총장은 당초 의혹을 제기한 조선일보 외에 TV조선에 대해서도 향후 유전자 검사 후 진행될 법적조치에 포함하겠다고 밝혔다.

채 총장이 밝힌 보다 강력한 법적 조치에는 민사상 손해배상 청구소송과 형사상 명예훼손 고소가 있다.

그러나 법적 조치로 나아가기 위해서는 결국 의혹을 풀어줄 열쇠로 꼽힌 임씨 아들에 대한 유전자 검사 결과가 선행돼야 한다. 

현재로서는 성사 여부가 불투명하다.

임씨가 잠적한 상태에서 미국에 있는 임씨 아들에 대한 검사를 강제할 방법이 없기 때문이다.

변수는 현재 검찰에 접수된 임씨 관련 고발사건이다.

법조계바로정돈국민연대는 지난 26일 채 총장의 명예를 훼손한 혐의로 임씨를 대검과 서울중앙지검에 고발했다.

떠나는 채동욱 검찰총장 (서울=연합뉴스) 박동주 기자 = 채동욱 검찰총장이 30일 오전 서울 서초구 대검청사 별관에서 열린 퇴임식을 마치고 차량에 탑승하고 있다. 2013.9.30 pdj6635@yna.co.kr

일단 명예훼손은 본인이 처벌을 원해야 처벌할 수 있는 반의사불벌죄인 만큼 시민단체의 고발이 검찰 수사로 이어질지는 미지수다.

실제 검찰이 수사에 나서더라도 임씨의 주장이 명예훼손에 해당하는지도 법리적으로 따져볼 부분이 많고 피고발인인 임씨가 아닌 제3자인 임씨 아들에 대한 유전자 검사를 진행할 수 있을지에 대해서도 법조계 해석은 분분하다.

임씨가 끝까지 유전자 검사를 거부하고 검찰 수사로도 이를 강제할 수 없을 경우 의혹이 규명되지 못하고 묻힐 가능성도 배제할 수 없다.

이와 관련해 채 총장측 법률 대리인은 "(임씨가) 잠적상태라고 하는데 앞으로 연락이 되거나 나타날 수도 있고 고발됐기 때문에 소재가 파악될 수도 있다. 그때 가서 유전자 검사 하나로 끝내겠다는 것이 채 총장의 생각"이라고 전했다.

  1. 01
    Oct 2013
    11:27
    No Image

    유튜브 통해 '억대 연봉' 받는 일반인들

    <앵커> 인터넷에 자신의 모습을 찍은 동영상을 올려 억대 돈을 버는 사람들이 늘고있습니다. 독특한 개성이나 재능있는 사람들의 사례지만 가능성과 기회는 누구에게나 열려있습니다. 임태우 기자입니다. <기자> 인터넷 게임 생방송 진행자, 이른바 BJ인 '대도...
    Reply0 출처SBS
    Read More
  2. 01
    Oct 2013
    11:25

    前여친 복통호소 중환자실 입원..백윤식 문병 "유감"

    본문 이미지 영역배우 백윤식의 전 여자친구 K씨가 입원한 모 병원 중환자실(큰 사진=윤상근 기자)배우 백윤식(66)의 전 여자친구 K(36)씨가 중환자실에 입원했다. 스타뉴스 취재결과, K씨는 지난 9월 30일 119구조대에 의해 서울 모 종합병원 응급실로 ...
    Reply0 출처스타뉴스 file
    Read More
  3. 01
    Oct 2013
    11:24

    ‘김준태 끝내기’ 롯데, LG 에러 발판삼아 역전승

    [OSEN=윤세호 기자] 롯데가 김준태의 연장 끝내기타에 힘입어 극적으로 LG를 꺾었다. 롯데는 1일 부산 사직구장에서 열린 ‘2013 한국야쿠르트 세븐 프로야구’ LG와 시즌 16차전에서 4-3으로 승리, LG에 치명적인 1패를 안겼다. 롯데는 8회말 1사 1, 2루에서 ...
    Reply0 출처OSEN file
    Read More
  4. 01
    Oct 2013
    11:24

    軍, 10년만의 시가행진…첨단 무기 전시장 방불

    - 국군 5천명, 육해공군 장비 100여대 서울시내 등장 1일 서울 세종로에서 열린 건군 65주년 국군의날 기념 시가행진에서 패트리어트 미사일(다섯번째) 등 무기들이 시민들의 환호 속에 행진하고 있다. (사진=연합뉴스)[이데일리 최선 유선준 기자] 하늘에서는...
    Reply0 출처이데일리 file
    Read More
  5. 01
    Oct 2013
    11:23
    No Image

    박원순 "용산 사업 재개 없다"…'구역 해제 가속도'

    박원순 서울시장은 1일 청산 절차를 밟고 있는 용산국제업무지구 개발사업과 관련, "새로운 사업 추진은 없을 것"이라고 선을 그었다. 박 시장은 이날 오후 현장시장실이 개설된 용산구 효창주민센터에서 주민들과 만나 "(코레일 새 대표가 왔지만 다시 사업을...
    Reply0 출처뉴시스
    Read More
  6. 01
    Oct 2013
    11:22

    말문 연 임씨 “언론재판으로 저와 아이가 망가지고 있다”

    채동욱 전 검찰총장의 ‘혼외 아들’을 낳았다고 <조선일보>가 보도한 임아무개씨의 자택인 서울 강남구의 한 아파트. 박종식 기자 anaki@hani.co.kr [한겨레] 한겨레와 첫 전화 인터뷰…과도한 의혹보도 자제 호소 “채 총장과 아무 관계 없는 아이” 편지 내용 ...
    Reply0 출처한겨레 file
    Read More
  7. 01
    Oct 2013
    11:22

    아시아나, '논란' 日간장 기내식 제공 중단

    본문 이미지 영역아시아나항공 기내식으로 나온 이바라키현 (茨城縣) 간장 / 사진=온라인 커뮤니티아시아나항공이 논란이 됐던 일본 이바라키산 간장의 기내식 제공을 전면 중단했다. 아시아나항공 관계자는 1일 "제품 안전성에는 문제가 없지만 승객들의 불...
    Reply0 출처머니투데이 file
    Read More
  8. 01
    Oct 2013
    11:20

    영화 '스타워즈'의 광선검 현실화되나

    영화스타워즈에 등장하는 캐릭터인 '요다' 복장을 한 사람이 한 어린이와 놀아주고 있다. (AP=연합뉴스DB) 美과학자들 "이론상 광선검 가능" (서울=연합뉴스) 홍성완 기자 = 공상 과학영화 '스타워즈'에서 팬들을 매료시킨 '광선검'(Lightsaber)을 실제로 만...
    Reply0 출처연합뉴스 file
    Read More
  9. 01
    Oct 2013
    11:19

    한지혜 해명 “‘힐링’ MC 경쟁구도 제작진 제안… 죄송해”

    ‘한지혜 해명’ 한지혜 직접 해명 “‘힐링’ MC 경쟁구도 제작진 제안… 죄송해” (전문) 배우 한지혜가 반말 및 태도논란에 대해 직접 해명했다. 한지혜는 1일 자신의 페이스북에 “혹시라도 어제 ‘힐링캠프’를 보시며 약간 눈살을 찌뿌리셨을 분들을 위해 글을 남...
    Reply0 출처스포츠동아 file
    Read More
  10. 01
    Oct 2013
    11:18
    No Image

    베일 벗은 박명환, 공개테스트에 8개 구단 집결

    재기 공개테스트 8개 구단 몰려… 직구 140km 던져 재기를 노리는 박명환(36ㆍ전 LG)이 베일을 벗었다. 지난해 11월 LG 유니폼을 벗고 재활을 매달려 온 박명환은 지난달 30일 경기도 구리시 한강시민공원에 있는 인창 고등학교 야구장에서 공개테스트를 치렀다...
    Reply0 출처스포츠한국
    Read More
  11. 01
    Oct 2013
    11:18
    No Image

    역대 최대 ‘국군의 날’…軍 위용 빛났다

    <앵커 멘트> 국군의 날인 오늘은 6.25 전쟁 당시 우리 군이 38선을 돌파한 날입니다. 건군 65주년인 올해 국군의 날 행사는 10년 만의 최대 규모로 치러졌습니다. 하늘과 지상에서 위용을 뽐낸 우리 군의 늠름한 모습을 황현택 기자가 전해 드립니다. <리포트>...
    Reply0 출처KBS
    Read More
  12. 01
    Oct 2013
    11:17

    '동양' 투자자 대규모 손실… 대형 소송전 예고

    그룹 계열사 법정관리 후폭풍 증권가 강타회사채 등 불완전판매 민원 폭주, 피해 규모 1조5000억원 달해 금융소비자원 이달중 소송 고려 동양그룹 계열사들의 법정관리 신청 후폭풍이 금융·증권가를 강타하고 있다. 기업어음(CP), 회사채 관련 민원이 쏟아지...
    Reply0 출처세계일보 file
    Read More
  13. 01
    Oct 2013
    11:16

    "보라색 옷 입은 분은 범인 아닙니다"

    본문 이미지 영역지난달 27일 경찰청 온라인소통계가 게재한 사진. / 사진=경찰청 온라인소통계 페이스북 페이지 캡처경찰청은 1일 인터넷에 나도는 인천 모자(母子) 살인사건의 보도사진과 관련해 경찰관과 살인 혐의를 받는 차남 정모씨(29)를 헷갈리지 않도...
    Reply0 출처머니투데이 file
    Read More
  14. 01
    Oct 2013
    11:15

    전기택시 운행해보니, 하루 충전만 3~4번

    지난 달 6일 대전시청에서 운행을 시작한 전기택시 3대. 짧은 주행거리로 하루 3~4번의 충전이 필요하다. 한 번 한 시간 충전에 135㎞, 장거리주행은 어려워…“충전기 설치 늘여야, LPG보다 돈 적게 들어” [아시아경제 이영철 기자] 전국에서 처음 지난 달 6일...
    Reply0 출처아시아경제 file
    Read More
  15. 01
    Oct 2013
    11:13

    더 빨라지고 더 선명해지고… 혁신의 LG 뷰

    뷰3, 2보다 화면 커지고 무게 줄여 8가지 도구 옵션 러버듐 펜 내장 80만원 대로 가격경쟁력 갖춰 LG전자가 휴대전화 명가(名家)로의 부활을 꿈꾸며 최근 뷰 시리즈 세번째 모델 'LG 뷰3'를 공개했다. 지난해 3월 뷰 시리즈가 첫 선을 보인지 1년6개월 만이다...
    Reply0 출처서울경제 file
    Read More
  16. 01
    Oct 2013
    11:11

    ‘공대얼짱’ 유사라, 숨겨둔 육감몸매 ‘쩍!’

    유사라. 사진제공 | 프리미엄 트렌드 포토진 ‘Allycia’ ‘공대 얼짱’ 유사라가 큐티섹시의 진수를 선보였다. 유사라는 프리미엄 트렌드 포토진 ‘Allycia’(엘리시아) 창간 기획 화보에서 육감적인 몸매와 뇌쇄적인 눈빛에서 뿜어져 나오는 도발적인 매력을 가...
    Reply0 출처스포츠동아 file
    Read More
  17. 01
    Oct 2013
    11:11

    '매직넘버 1' 삼성, 사상 첫 정규시즌 3연패 눈앞

    [OSEN=대전, 이상학 기자] 삼성이 페넌트레이스 우승의 9부 능선을 넘었다. 삼성은 1일 대전구장에서 벌어진 '2013 한국야쿠르트 세븐 프로야구' 한화와 원정경기에서 선발 릭 밴덴헐크의 6이닝 2실점 호투와 함께 배영섭과 채태인이 각각 4안타-3안타를 몰아...
    Reply0 출처OSEN file
    Read More
  18. 30
    Sep 2013
    11:36

    朴대통령 "日, 위안부 할머니에 사과커녕 계속 모욕"

    미 국방장관 대화하는 박근혜 대통령 (서울=연합뉴스) 안정원 기자 = 박근혜 대통령이 30일 청와대를 방문한 척 헤이글 미국 국방장관과 만나 대화하고 있다. 2013.9.30 jeong@yna.co.kr 美국방 접견서 "역사ㆍ영토문제, 정상끼리 앉아 해결할수 없는 상황" ...
    Reply0 출처연합뉴스 file
    Read More
  19. 30
    Sep 2013
    11:33
    No Image

    소비자 현혹 홈쇼핑 상술 '너무하네'

    충동구매 유도 방송에 수백만원 사은품까지 등장 주부 김남숙(49)씨는 올해 초 TV홈쇼핑에서 구입한 로봇청소기를 단 한차례 쓰고는 베란다 한쪽에 처박아 놨다. 로봇청소기가 집안을 돌아다니며 말끔하게 청소를 해줄 것으로 믿었는데, 실상은 제구실을 못하...
    Reply0 출처세계일보
    Read More
  20. 30
    Sep 2013
    11:33

    '정정보도 소취하' 채동욱 명예훼손 고소 선택하나

    눈물 닦는 채동욱 총장 (서울=연합뉴스) 박동주 기자 = 박근혜 정부 첫 검찰총장인 채동욱 총장이 30일 오전 서울 서초구 서초동 대검찰청 별관에서 열린 퇴임식에서 동영상 시청 중 눈물을 닦고 있다. 2013.9.30 pdj6635@yna.co.kr "강력한 법적 조치" 언급…...
    Reply0 출처연합뉴스 file
    Read More
Board Pagination ‹ Prev 1 ... 157 158 159 160 161 162 163 164 165 166 ... 243 Next ›
/ 243

나눔글꼴 설치 안내


이 PC에는 나눔글꼴이 설치되어 있지 않습니다.

이 사이트를 나눔글꼴로 보기 위해서는
나눔글꼴을 설치해야 합니다.

설치 취소

Designed by sketchbooks.co.kr / sketchbook5 board skin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