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꽃할배' 2탄 짐꾼 이승기, "여배우랑 가는 여행이라더니…" 발끈

by 홍군 posted Sep 27, 2013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ESC닫기

+ - Up Down Comment Print
Extra Form
출처 마이데일리

[마이데일리 = 이지영 기자] '국민 짐꾼' 이서진에 이어 두 번째 짐꾼이 된 가수 이승기가 짐꾼의 역할을 듣고 발끈했다. 

27일 방송된 케이블채널 tvN '꽃보다 할배'(이하 '꽃할배')에서는 그간 방송되지 않았던 미공개 방송분이 공개됐다.

이날 '국민 짐꾼'이라는 별명까지 얻었던 이서진은 제작진과의 여행 비화에 대해 털어놨다. 그러던 중 '꽃할배'의 나영석 PD가 이서진에게 "마지막으로 다음 여행을 앞둔 이승기에게 할 말은 없느냐"라며 이서진에게 묻자 이서진은 열심히 떡을 먹고 있던 이승기를 아무 말 없이 바라봤다. 

이승기는 '꽃할배' 2탄에 대한 이야기를 듣고 "'꽃할배'와 다른 콘셉트로 가는 여행 아니었느냐. 여배우와 가는 여행이라고 들었다"라고 말했다. 

이에 나영석 PD는 "너희 소속사 사장님이 그렇게 말했니"라고 물었고, 나영석 PD의 심상치 않은 반응에 발끈한 이승기는 "아니, 내가 개도 아니고 밥을 같이 먹을 수 있는 거지. 겸상도 안 되느냐"라며 화를 냈다. 

이를 보던 이서진은 "나는 '미대형과 함께 가는 미술여행'이라고 믿고 따라갔었다"라며 이승기를 위로했다.

이승기는 마지막까지 "아직 (계약서에) 도장 안 찍은 것 아니냐"라고 물었지만, 제작진은 "이미 도장 찍었다. 군대 가기 전에 인생에 쓴 맛 한 번 봐야지"라고 말해 이승기를 좌절하게 했다. 

한편 이승기는 '꽃할배'에 이은 두 번째 배낭여행 프로젝트의 짐꾼으로 합류한다. 이번 프로젝트는 짐꾼 이승기와 여배우 4명이 함께 여행을 떠나는 콘셉트이며 '꽃할배' 후속으로 방송될 예정이다.

Articles

나눔글꼴 설치 안내


이 PC에는 나눔글꼴이 설치되어 있지 않습니다.

이 사이트를 나눔글꼴로 보기 위해서는
나눔글꼴을 설치해야 합니다.

설치 취소

Designed by sketchbooks.co.kr / sketchbook5 board skin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