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 - Up Down Comment Print Files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 - Up Down Comment Print Files
Extra Form
출처 동아일보

■ 갖은 횡포에 시달리다 분노 폭발

[동아일보]

“나는 관노비(官奴婢)나 다름없었다.”

아시아태평양지역 주재 한 한국대사관저 요리사였던 A 씨(여)는 22일 기자와의 인터뷰에서 흐느끼며 입을 열었다. 그는 지난해 3월 당시 한국대사 B 씨 가족이 사는 대사관저에 요리사로 파견됐다가 11개월 만에 귀국했다. A 씨는 “B 대사의 부인으로부터 상습적인 폭행과 욕설, 감금까지 당하다가 부당하게 해고돼 쫓겨났다”고 주장하며 울분을 토했다.

최근 B 대사가 현지 경비원을 폭행했다가 사직한 사건을 계기로 해외 주재 한국 대사관저의 요리사들이 “우리도 비인간적인 대접을 받아왔다”고 잇따라 폭로해 파장이 예상된다. 일부 요리사는 인권 침해와 부당해고 건과 관련한 법적 소송도 검토하는 것으로 알려졌다. 외교부는 진상 조사에 나섰다.

○ 해외 대사관저는 ‘작은 청와대’

A 씨는 한국대사관저가 ‘작은 청와대’처럼 느껴졌다고 한다. 그만큼 관저에서 대사 가족의 권력이 대단했다는 의미다. A 씨는 “주방에서 일할 때 대사 부인에게 홍두깨로 머리와 팔 등을 빈번하게 맞았다”고 주장했다. 11개월 동안 대사관저 요리사로 일하면서 3번이나 지하실에 감금당했는데 그중 1번은 3주나 감금당해 영양실조로 현지 병원에 실려 갔다고도 했다. 그는 “감금당했을 때 현지 경찰에 신고했지만 대사관저가 치외법권 지역이라는 이유로 제대로 조치를 받지 못했다”고 말했다. 

모든 해외 공관장 관사에는 대사나 총영사 부부를 위해 한국인 요리사가 외교부 고용으로 파견된다. 단신 부임이며 연봉은 국가별로 2500만∼3500만 원 수준이다. A 씨가 대사 가족에게 밉보인 건 연봉과 일요 근무 때문이었다고 한다. A 씨에 따르면 현지에 처음 도착한 지난해 3월 B 당시 대사 측이 “우리 대사관은 자체 내규상 일요일에도 일해야 한다”는 조건이 담긴 계약서에 서명을 강요했다. A 씨가 서명을 거부하자 대사 부인이 “어딜 싸가지 없이 말을 안 듣느냐. 그러다 여권 없이 국제 미아가 되는 수가 있다”고 협박해 억지로 서명한 후 미운털이 박혀 시도 때도 없이 구박당했다는 게 A 씨의 주장이다.

A 씨는 대사 가족이 현지인에게도 무소불위의 권력을 휘둘렀다고 전했다. B 당시 대사는 4월 방범봉으로 현지인 경비원의 엉덩이를 때렸다가 경비원이 현지 정부에 수사를 요청하고 외교부가 감사에 나서자 5월 사직서를 제출했다. A 씨는 “해고된 현지 경비원 중 1명은 ‘밖에서 B 대사를 만나면 찔러 죽이겠다’며 칼을 들고 다닌다는 말을 듣고 한국인인 게 부끄러웠다”고 말했다.

본보는 현재 한국에 있다는 B 전 대사의 해명을 듣기 위해 수차례 전화를 걸었지만 받지 않았다. 외교부 관계자는 “자체 조사 결과 B 대사와 요리사의 주장이 크게 다른 점이 많다. 객관적으로 조사해 진실을 규명하겠다”고 말했다.

○ “언젠가 터질 게 터졌다”

김모 씨(38)는 아프리카의 한 대사관저에서 요리사로 근무하던 지난달 18일 밤 갑작스러운 복통으로 응급실에 실려가 다음 날 맹장수술을 받았다. 김 씨는 수술 후 현지 의사에게 “2주 정도 회복기를 가져야 한다”는 진단을 받았다. 김 씨는 이 소식을 들은 대사 C 씨가 “뭘 2주씩이나 쉬느냐. 요리사를 바꾸라”며 지난달 24일 갑자기 해고를 통보했다고 주장했다. 

김 씨는 또 대사 부부가 필요 이상의 만찬을 열어 공금으로 대사 개인의 식사비를 해결해 왔다고도 주장했다. 해외주재 대사들은 관저 내에서 공무와 무관한 가족끼리 하는 식사 재료는 사비로 구매해야 하는데 C 대사는 공금을 쓸 수 있는 만찬을 필요 이상으로 자주 열고 식자재를 많이 구입하게 한 뒤 남는 식자재를 개인 식사용으로 썼다고 주장한다. 

김 씨는 “지난해 10월 초부터 7월 9일까지 공식 만찬만 40차례 열었는데 그중 외국인이 참가한 건 11차례뿐이었다”고 말했다.

C 대사는 본보와의 국제전화에서 “김 씨가 불결하게 주방을 관리해 딸이 장티푸스에 걸리고 나도 급성요도 방광염을 앓았다. 김 씨가 식자재 창고에 담배꽁초가 담긴 병을 둘 만큼 위생 관리가 안 돼 수차례 지적했는데 고쳐지지 않았다”며 “김 씨의 과실에 책임을 물어 해고하면 김 씨에게 명예롭지 못할 수 있는 점을 배려해 맹장 수술을 이유로 해고 통보한 것”이라고 해명했다. 

현재 동남아에서 근무하는 D 씨(여)도 22일 본보와의 통화에서 “만찬용 식재료를 정량대로만 사오면 대사 부인이 ‘이렇게 요리사하면 안 된다’고 면박을 준다”고 주장했다.

해외 대사관저에서 근무하는 한국 요리사들은 “언젠가 터질 게 드디어 터졌다”는 반응이다. 15년이 넘게 아프리카 동남아 등에서 관저 요리사를 해온 E 씨는 본보와의 통화에서 “관저 요리사들은 오래전부터 부당한 인권 침해를 당해왔지만 용기가 없어 나서지 못했던 것일 뿐”이라며 “계약서에 명시된 근무시간을 한참 초과해서 일을 시켜도 대사 부인끼리 공유하는 ‘요리사 블랙리스트’에 이름이 오를까봐 아무도 문제 제기를 못했다”고 말했다.

  1. 26
    Aug 2013
    11:52

    김보경 전화인터뷰 “신들린 드리블, 나도 깜짝 놀랐어요”

    김보경 “사실 저 스스로도 놀랐다니까요.” ‘포스트 박지성’으로 불리는 김보경(24·카디프시티)은 지난 밤을 떠올리면 가슴이 두근거린다고 했다. 당연히 질 것이라고 생각하던 맨체스터 시티라는 ‘거함’을 상대로 거둔 짜릿한 3-2 역전승. 프리미어리그 첫 승...
    Reply0 출처스포츠경향 file
    Read More
  2. 26
    Aug 2013
    11:51

    '외풍' 강조한 양건, 정치적 논란 상당할 듯

    【서울=뉴시스】조성봉 기자 = 전격 사의를 표명한 양건 감사원장이 26일 오전 서울 종로구 삼청동 감사원에서 열린 이임식에서 감사원가를 부르다 잠시 눈을 감고 생각에 잠겨 있다. 2013.08.26. photo@newsis.com 【서울=뉴시스】김형섭 기자 = 헌법상 보장...
    Reply0 출처뉴시스 file
    Read More
  3. 26
    Aug 2013
    11:50

    사상최대 외환보유액 적정성 논란 왜?

    3297억弗… IMF권고 130% 수준인도·印尼보다 낮아 증액 의견 7월 말 한국의 외환보유액은 3297억달러로 사상 최대다. 그럼에도 시장엔 불안감이 가시지 않는다. 4000억달러는 돼야 한다는 등 외환보유액 적정성 논란은 끝이 없다. 외환위기를 겪은 소규모 개방...
    Reply0 출처세계일보 file
    Read More
  4. 26
    Aug 2013
    11:49

    교사가 '종북척결' 글귀 든 학생 사진 게재 논란

    교사가 '종북척결' 글귀 든 학생 사진 게재 논란 (평택=연합뉴스) 이영주 기자 = 경기도 평택의 한 중학교 박모 교사가 자신의 SNS와 보수성향 온라인 커뮤니티 등에 '종북척결'이라고 적힌 종이를 든 학생의 사진을 게재, 누리꾼들 사이에 논란이 되고 있다....
    Reply0 출처연합뉴스 file
    Read More
  5. 26
    Aug 2013
    11:49

    "사과주스, 콜라만큼 해롭다"<호주 연구진>

    사과주스 (AP=연합뉴스DB) (시드니=연합뉴스) 정열 특파원 = 많은 소비자들이 청량음료보다 건강에 좋을 것으로 여겨온 사과주스가 코카콜라만큼이나 몸에 해롭다는 조사 결과가 나왔다. 호주 일간 시드니모닝헤럴드는 26일 호주영양사협회(DAA)를 인용, 시중...
    Reply0 출처연합뉴스 file
    Read More
  6. 26
    Aug 2013
    11:48

    갤럭시-옵G-아이폰은 일체형...수리비 폭탄

    #옵티머스G를 사용하는 백모씨(32)는 최근 스마트폰을 떨어뜨려 액정이 파손됐다. 강화유리에 살짝 금이 간 정도였지만 유리와 액정이 일체형으로 이뤄져 있는 까닭에 아예 터치 작동이 되지 않아 결국 11만원이 넘는 수리비를 내고 상판 전체를 교체할 수밖에...
    Reply0 출처ZDNet file
    Read More
  7. 26
    Aug 2013
    11:45

    조혜련 "이마 성형 후 감각 잃었다" 성형 부작용 고백

    [OSEN=박정선 기자] 개그우먼 조혜련이 이마 성형 부작용에 대해 고백했다. 조혜련은 최근 진행된 JTBC 예능프로그램 '유자식 상팔자' 13회 녹화에서 ‘미래를 위해 성형수술은 필요하다 VS 필요 없다’라는 주제로 열띤 토크를 벌이던 중 "이마에 손을 댔고, ...
    Reply0 출처OSEN file
    Read More
  8. 26
    Aug 2013
    11:45

    류현진, 이젠 체력과의 싸움. 팔 높이를 들어라

    LA다저스 류현진 | 조미예통신원 거침없이 달리던 LA 다저스 류현진에게 제동이 걸렸다. 25일(한국시간) LA 다저스타디움에서 열린 보스턴과의 경기에서 패전투수가 되면서 시즌 첫 연패에 빠진 것. 그의 피칭 기록은 통계 자료에서도 나타나고 있다. 직구...
    Reply0 출처스포츠서울 file
    Read More
  9. 26
    Aug 2013
    11:21

    노태우 前대통령 '혈압상승' 서울대병원 입원

    노태우 전 대통령 입원 (서울=연합뉴스) 홍해인 기자 = 노태우 전 대통령이 혈압 상승으로 인해 26일 오후 서울 종로구 혜화동 서울대병원 암 병동 특실에 입원했다. 사진은 이날 오후 노 전 대통령이 입원한 암 병동 특실 앞에서 병원 보안관계자들이 외부인 ...
    Reply0 출처연합뉴스 file
    Read More
  10. 26
    Aug 2013
    11:21

    日방사능 공포 '쓰나미'…국산 고등어·갈치도 안 팔린다

    "태평양·러시아도 불안" 마트 수산물 매출 18.3%↓ 추석선물 예약도 '냉랭'…노르웨이 연어만 팔려 일본 후쿠시마 원자력발전소의 오염수 누출에 대한 공포가 확산되면서 소비자들이 일본산은 물론 국내산 수산물의 구입도 꺼려 연근해 어종의 판매가 급감하고 ...
    Reply0 출처한국경제 file
    Read More
  11. 26
    Aug 2013
    11:20

    ‘도어맨 폭행’ 프라임베이커리 회장, 호텔서 시위… 왜?

    프라임베이커리 강수태 회장(오른쪽)이 26일 서울 소공동 롯데호텔 앞에서 기자회견을 하고 있다. |김경학 기자 지난 4월 주차 도중 안내원을 폭행해 물의를 빚은 프라임베이커리 강수태 회장이 “악의적인 보도와 개인정보 유출로 수십억원에 달하는 피해를 ...
    Reply0 출처경향신문 file
    Read More
  12. 26
    Aug 2013
    11:18
    No Image

    “시끄러워 장사 안되니 떠나라”…상인에 내몰리는 ‘홍대 버스커(길거리 공연자)’

    서울의 대표적인 예술거리인 서교동 홍익대 앞 ‘걷고 싶은 거리’에서 버스킹(Buskingㆍ길거리에서 노래를 하고 행인들에게 돈을 받는 행위)을 단속하는 문제를 둘러싸고 갈등이 커지고 있다. “버스킹 소음 피해를 보고 있다”는 홍대 앞 상인들의 민원에 경찰과...
    Reply0 출처헤럴드경제
    Read More
  13. 26
    Aug 2013
    11:17

    美 폰아레나, '갤럭시 노트3' 사양 공개

    미국 IT 전문 매체 폰아레나(Phone Arena)가 25일(현지시간) 삼성전자 플래그십 스마트폰 '갤럭시노트3'의 상세 사양 정보를 소개했다. 이 정보는 9월 4일 독일 베를린과 미국 뉴욕에서 언팩행사에서 공개될 것으로 알려졌던 최신 정보로 폰아레나는 정보 출...
    Reply0 출처머니투데이 file
    Read More
  14. 26
    Aug 2013
    11:16

    '대준'으로 변한 데프콘, 래퍼인생 제2막 성공할까

    데프콘(대준) / 사진= 스타뉴스 홍봉진 기자국내 힙합 신이 오고가는 '디스(diss)'로 떠들썩한 가운데, 힙합 계 원조 '디스 마왕' 래퍼 데프콘이 점잖은 컴백을 알려 이목이 쏠린다.데프콘은 지난 23일 본명 '대준'이란 이름으로 새 앨범 'L'Homme Libre Vol....
    Reply0 출처스타뉴스 file
    Read More
  15. 26
    Aug 2013
    11:15

    스페인 언론, "맨유, 외질 영입에 669억원 준비"

    [OSEN=허종호 기자] 맨체스터 유나이티드(이하 맨유)가 메수트 외질(25, 레알 마드리드)의 영입을 위해 4500만 유로(약 669억 원)를 제시할 것으로 보인다. 이적시장 마감이 다가오자 맨유의 움직임도 바빠졌다. 26일(이하 한국시간) 스페인 매체 '아스'에 따...
    Reply0 출처OSEN file
    Read More
  16. 24
    Aug 2013
    12:20

    해외공관 요리사들 “나는 한국대사관 노비였다”

    ■ 갖은 횡포에 시달리다 분노 폭발 [동아일보] “나는 관노비(官奴婢)나 다름없었다.” 아시아태평양지역 주재 한 한국대사관저 요리사였던 A 씨(여)는 22일 기자와의 인터뷰에서 흐느끼며 입을 열었다. 그는 지난해 3월 당시 한국대사 B 씨 가족이 사는 대사관...
    Reply0 출처동아일보 file
    Read More
  17. 24
    Aug 2013
    12:19
    No Image

    “삼성이 아이폰 파는 격” 경쟁국 맥주 팔아주는 이상한 술 시장

    ㆍ수입맥주 시장의 불편한 진실, 알면 술 깬다 아사히, 기린, 삿포로, 산토리 등 일본 맥주가 인기다. 그런데 하이트, 오비, 롯데 등 국내의 대표적인 주류업체들이 이들 경쟁 맥주를 앞다퉈 수입해 팔고 있다. 자신들의 브랜드를 살리려는 노력 대신 외국제품...
    Reply0 출처경향신문
    Read More
  18. 24
    Aug 2013
    12:16
    No Image

    카드빚 10억 갚는 대신 감옥 가려한 30대 남성

    카드빚 10억원을 갚지 못해 고민하던 30대 남성이 감옥에 가려고 대낮에 편의점 강도행각을 벌였다 경찰에 붙잡혔다. 경북 안동경찰서는 이 같은 혐의(강도)로 A(30)씨를 붙잡아 조사하고 있다고 24일 밝혔다. A씨는 지난 23일 오후 4시 40분께 안동시 안기동 ...
    Reply0 출처연합뉴스
    Read More
  19. 24
    Aug 2013
    12:14

    새언니랑 연락 안해요 관심을 꺼버렸으니까

    [한겨레] [토요판/가족] 나는 신세대 시누이 ▶ 시, 시, 시 자로 시작하는 말은? 다 싫다고 했습니다. 시, 시, 시 자가 호칭 앞에 붙는 사람들이 아무리 잘해줘도 싫다고 언니는 말했습니다. 여기 시월드에 살고 있지만 ‘시’스럽지 않은 사람도 있긴 합니다. ...
    Reply0 출처한겨레 file
    Read More
  20. 24
    Aug 2013
    12:13
    No Image

    ‘DNA 나체’ 공개는 끔찍한 미래다

    ▶ 인간의 몸은 유전자의 꼭두각시인가. 유전자가 프로그램된 대로 먹고 살고 사랑하면서 후대에 유전자를 남기는 임무를 수행하는 존재에 불과한 것일까. 디엔에이(DNA) 정보를 입수해 미래를 예단하고 대비하는 시대가 도래했다. 시간 앞에 나약한 몸의 한시...
    Reply0 출처한겨레
    Read More
Board Pagination ‹ Prev 1 ... 179 180 181 182 183 184 185 186 187 188 ... 243 Next ›
/ 243

나눔글꼴 설치 안내


이 PC에는 나눔글꼴이 설치되어 있지 않습니다.

이 사이트를 나눔글꼴로 보기 위해서는
나눔글꼴을 설치해야 합니다.

설치 취소

Designed by sketchbooks.co.kr / sketchbook5 board skin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맨위로